[2020신년사]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 "핵심역량 기반으로 사업기회 선점하자"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1-02 17:04
"압도적인 핵심역량을 기반으로 새로운 사업기회를 선점해 회사 경쟁력을 한층 업그레이드시켜야 한다."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은 2일 경기 수원사업장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이 사장은 "4차 산업혁명 등 산업구조 변화에 따라 기술트렌드가 변화하고 있다"며 "고성능·초고속·대용량 부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기존 소재 및 모듈 사업의 경쟁력 혁신으로 성장성을 확보하고,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통해 강한 부품회사의 기반을 구축하자"고 당부했다.

이날 시무식은 수원·세종·부산 등 국내사업장 전체를 화상으로 연결해 실시간으로 진행됐다. 이 사장은 임직원과 함께 지난해 성과를 공유하고 부족했던 부분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삼성전기는 이날 제조 분야에서 20년 이상 근무한 최고 전문가를 선발하는 '명장' 제도를 도입하고, 부산사업장에서 제조를 총괄하는 정헌주 팀장(컴포넌트부산제조팀)을 자사 최초 명장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또 현장 기술력 강화와 전문가 육성을 위해 '마에스트로' 제도도 첫 도입하고, 총 3명을 선정했다.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 [사진=삼성전기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