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핵안 가결 후 트럼프 아리송한 트윗 '화제'

김태언 기자입력 : 2019-12-19 22:05
"그들은 내가 아니라 당신을 쫓고 있다" 탄핵안 통과 후 트위터에 손가락질하는 사진과 함께 올려
"사실 그들은 내가 아니라 당신을 쫓고 있다. 난 단지 그 길 위에 있을 뿐이다." (IN REALITY THEY'RE NOT AFTER ME THEY'RE AFTER YOU / I'M JUST IN THE WAY)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하원에서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18일(현지시간) 밤 11시께 트위터에 올린 아리송한 글이다.

 

[사진=트럼프 대통령 트윗 캡처]
 

그는 마치 범죄 수배자를 찾는 포스터처럼 편집한 사진 위에 이러한 문구를 적어놓고 엄숙한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한 채 집게손가락으로 상대방을 가리키고 있는 자신의 사진을 배치해놓았다.

그가 정확하게 어떤 의도로 이러한 말을 한 것인지는 알 수 없다. 다만 미 역사상 세 번째로 하원에서 탄핵안이 통과된 것에 대한 불편한 심경을 표현하고, 자신을 겨냥한 민주당의 탄핵 추진이 미국을 분열시키고 약화시키고 있다는 기존 주장을 담은 것으로 해석된다.

또 마치 민주당이 자신의 지지자들을 겨냥한 것처럼 선전함으로써 탄핵 반대 여론을 결집하려는 의도도 담긴 것으로 보인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27일에는 인기 영화 '록키'의 포스터에 자신의 얼굴을 얹은 이미지를 트위터에 올리며 탄핵에 결연한 대응 의지를 표현하기도 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