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겸 전 靑 대변인, 민주당 복당 신청 접수…내년 총선 출마 수순?

김봉철 기자입력 : 2019-12-11 00:00
전북 군산 후보자로 거론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더불어민주당에 복당을 신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민주당에 따르면, 김의겸 전 대변인의 복당 여부는 이달 안에 결정될 전망이다. 김 전 대변인은 지난 2004년도에 입당했다가 1∼2개월 만에 탈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그는 지난 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동산 투기’ 논란이 인 흑석동 상가주택 건물을 매각하고 차익을 모두 기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김 전 대변인은 이후 각종 방송 인터뷰를 통해 총선 출마를 시사하는 발언을 이어가고 있다.

이를 두고 정치권에서는 김 전 대변인이 내년 총선에 출마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다. 민주당 안팎에서는 김 전 대변인의 재 김관영 바른미래당 의원의 지역구인 전북 군산 출마 가능성이 거론된다.

지난 3월 청와대에서 브리핑하는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