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HSBC, 시위자금 모금에 협력한 계좌폐쇄 보도 부인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11-19 17:39

[사진=게티 이미지]


18일자 신보는 소식통을 인용해, 영국계 금융사 HSBC 홀딩스가 지난 달, 모 기업이 홍콩 반정부 시위 자금을 모으는 크라우드 펀딩에 HSBC의 계좌를 활용했다는 이유로 동 계좌의 폐쇄를 결정하고, 이를 해당 기업에 통지했다고 보도했다. 통지 후 30일간의 유예기간은 이번 주로 종료된다. HSBC는 동 보도를 부인하고 있다.

신보에 의하면, 홍콩에서는 정부에 대한 시위활동에 필요한 자금을 모으기 위해 인터넷에서 기부금을 모으는 크라우드 펀딩 등을 벌이고 있다. HSBC는 지난 10월, 모 거래기업이 크라우드 펀딩 모금에 HSBC 계좌를 제공하는 등 협력한 사실을 파악해, "계좌개설 당시의 용도와 다른 거래를 하고 있다"는 이유로 계좌 폐쇄를 동 기업에 통지했다고 한다. 신보의 취재에 대해 HSBC의 홍보관계자는 "당행은 책임있는 금융기관으로서 거래처의 배경 및 자금수요를 파악할 필요가 있다. 당초 목적과 다른 거래가 발견될 경우 실태를 파악해 경우에 따라서는 계좌를 폐쇄할 수 있다"며 명확하게 부인하지는 않았다.

한편 18일자 명보(인터넷 판)는 HSBC가 이 보도를 부인하는 성명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명보에 의하면 동 계좌 명의의 법인과 관련이 있다고 알려진 '612 인도지원기금'이 페이스북을 통해, "관리를 위탁하고 있는 펀드 전용 계좌는 정상적으로 기능하고 있으며, 은행이 계좌에 대해 동결 내지는 폐쇄조치를 취하지 않았다"고 밝혔다고 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