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강하늘, '수줍음 많은 용식이' (동백꽃 필 무렵 종방연)
다음
120
배우 강하늘이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열린 KBS2TV 수목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종방연에 참석하고 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촬영을 마무리한 '동백꽃 필 무렵' 출연진과 제작진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강원도로 포상 휴가를 떠난다. 이들은 포상 휴가 현장에서 함께 '동백꽃 필 무렵' 최종회를 관람할 예정이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공효진 분)을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강하늘 분)의 폭격형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최고 시청률 20.7%를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배우 강하늘이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 식당에서 열린 KBS2TV 수목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종방연에 참석하고 있다.[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오는 21일 오후 10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