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혁 신당기획단, 첫 회의...“공정과 정의 ‘새로운 야당’ 중심가치”

신승훈 기자입력 : 2019-11-17 17:12
"개혁적이고 합리적인 새로운 야당 만들어야"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은 17일 국회에서 신당추진기획단 첫 회의를 열고 ‘공정과 정의’의 가치를 새로운 신당의 핵심 가치로 제시했다.

신당기획단 공동단장인 유의동 의원은 이날 회의에서 “변혁이 추진하는 신당의 목표는 문재인 정부를 견제할 강력하고 믿음직한 야당”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을 한마디로 정리하면 오만한 정치, 무능한 경제, 줏대 없는 외교와 안보로 요약할 수 있다”면서 “현재 지리멸렬한 야권을 가지고선 내년 총선에서 문재인 정부의 오만과 독선, 무능과 무책임을 심판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낡은 과거와 결별하고 개혁적이고 합리적인 새로운 야당을 만들어야 한다”며 “새로운 야당의 중심가치는 공정과 정의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동단장인 권은희 의원은 회의에 참가한 청년 기획위원들을 향해 “공정과 상식으로 정치의 혁신을 일으킬 수 있는 역량 있는 분들”이라며 “이분들과 함께 변화와 혁신을 일으키겠다”고 했다.

앞으로 신당기획단은 매주 일요일 공개회의를 연다. 변혁 소속 의원들과 신당기획단 기획위원 등이 참석하는 ‘변혁 의원 비상회의-신당기획단 연석회의’도 추진한다. 신당기획단은 김현동 기획위원을 대변인으로, 주이삭 기획위원을 간사로 임명했다.
 

발언하는 유의동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 신당기획단 회의에서 유의동 공동기획단장(왼쪽두번째)이 발언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