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대한민국소셜미디어 ‘올해 최고 소통대상'…4년 연속 쾌거

(부산) 박동욱 기자입력 : 2019-11-13 15:32
지난 2016년부터 Leading Star상 내리 수상

대한민국소통어워즈 시상식에서 최우수 대상을 받고 있는 부산시 관계자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13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인터넷소통대상·대한민국소셜미디어대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최고 소통대상(Leading Star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인터넷소통대상·대한민국소셜미디어대상은 한국인터넷소통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이 후원하는 SNS소통 부문 최고 권위의 상 중 하나로, 올해 12번째다. 

부산시는 시민 소통과 정책홍보를 위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 블로그 및 유튜브 등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2016년부터 올해까지 ‘올해의 최고 소통대상(Leading Star상)’을 4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SNS를 통해 자칫 어려울 수 있는 시정 혁신을 간결한 한 문장으로 전달하는 <오늘의 변화>, 부산시가 계획하고 있는 부산의 미래상을 각 구별로 타겟팅해 전달하는 <부산대개조 정책투어>, 시정 뉴스를 부산 사투리로 재미있게 전달하는 <붓싼뉴스> 등 다양한 기획 시리즈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그 중 <붓싼뉴스>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고 다양한 언론에 소개되는 등 특별히 사랑받기도 한 콘텐츠다.

또한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시민참여 이벤트를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부산인회담>이라는 콘텐츠를 통해 시민 공모 방식으로 부산지역화폐의 이름을 정하거나 ‘걷기 좋은 부산’을 홍보하기 위해 시민들에게 걷기 좋은 산책로를 공모하는 등 시민의 시정 참여 확대를 위해 노력해 왔다.

SNS 인플루언서 대상 팸투어인 <부산 찐러버, 가을바다 함께 걷기>, 일반 시민과 함께 하는 야간 산책 <달달한 산책> 행사 개최 등 앞으로도 시민참여를 위한 이벤트를 계속해서 발굴한다는 게 부산시의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특성을 살리면서도 주요 정책들을 효율적으로 전달하는 콘텐츠를 기획하고,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스토리텔링 요소들을 가미하여 시민들의 큰 공감을 얻은 것 같다”며 “시민과의 적극적 소통과 공감을 통해 시정 신뢰도를 높이고 더욱더 친근하게 다가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인터넷소통협회는 2004년에 설립되어 공공기관 및 기업을 대상으로 인터넷과 소셜미디어 활용성 연구, 디지털 기반 소통지수 연구 및 개발 등 소통경쟁력 향상을 위해 활동하는 단체다. 협회는 이용자 포커스 그룹 인터뷰(고객평가), 전문가 평가, 빅데이터 분석 등을 바탕으로 매년 SNS를 활용하여 고객과 잘 소통하는 신뢰받는 공공기관·기업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