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전용 관측위성 관리 국토위성센터, 수원에 개소

김충범 기자입력 : 2019-11-01 18:39
연면적 약 970.8㎡ 규모로 전산시설, 업무시설, 운영시설 등으로 구성

경기 수원시 국토위성센터 전경. [사진=국토교통부]

국토관측 전용위성 관리를 위한 국토위성센터가 문을 연다.

국토지리정보원은 경기 수원시 국토지리정보원 부지에 국토위성센터 설립공사를 마치고 1일 개소식을 개최했다.

국토위성센터는 국토관측 전용위성이 촬영한 위성영상을 수집해 사용자가 쉽고 빠르게 활용할 수 있도록, 고품질 공간 정보로 가공해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센터는 국토위성으로부터 수신한 영상의 수집, 처리, 저장, 분석, 공급, 지원 기능을 위한 전산시설, 업무시설, 운영시설 등으로 구성된다. 연면적 약 970.8㎡, 3층 규모다.

국토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위성산업 발전과 공공분야 수요 충족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차세대 중형 위성 개발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고정밀(해상도 흑백 0.5m급, 칼라 2m급)의 국토관측전용위성 2기를 개발해 내년과 내후년에 각각 발사할 계획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