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고등학교서 화재… 인명 피해 없어

조득균 기자입력 : 2019-10-24 07:25

지난 23일 오후 7시 14분쯤 전북 군산시 한 고등학교에서 불이 나 학생과 교직원 등 2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23일 저녁 7시 10분쯤 전북 군산시 조촌동의 한 고등학교 5층 화학실에서 불이 나 10여 분 만에 꺼졌다.

당시 학교에 있던 학생과 교직원 등 200여 명이 대피했고, 실험 기구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00만 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났다.

불이 났을 당시 학교 내에 설치돼있던 화재경보기가 작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는 중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