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마이, 하루 트래픽 106Tbps로 역대 최대치 경신... 대규모 게임 업데이트가 원인

강일용 기자입력 : 2019-10-23 13:36
아카마이가 자사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CDN)의 트래픽이 지난 주 106Tbps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포트나이트: 배틀로얄, 데스티니2: 쉐도우킵 등 인기 게임 관련 대규모 업데이트가 원인으로 분석된다.

초당 106 Tbp를 제공한다는 것은 1초당 2시간 길이의 HD 영화 3300편, 1시간 당 1200만개의 영화를 다운로드과 대등한 트래픽이다.

아카마이 CDN은 2008년 처음 1Tbps를 돌파했고, 작년 말에는 증가하는 동영상, 라이브 스트리밍, 게임 업데이트로 인해 70Tbps에 도달했다.

한편, 아카마이는 전세계 137개국에서 25만3000대의 엣지 서버로 매일 50Tbps 이상의 트래픽을 처리하고 있다.
 

[사진=아카마이 CI]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