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뱀부항공, 인천-다낭 신규 취항...'매일 운항'

김해원 기자입력 : 2019-10-21 15:44
베트남 국적 항공사인 뱀부항공이 인천-다낭 노선을 신규 취항했다고 21일 밝혔다. 

뱀부항공은 지난 17일 인천공항 제1여객 터미널에서 인천-다낭 노선 취항 기념식을 가졌다. 기념식에는 당탓탕 뱀부항공 부회장, 쩐 즈엉 튀 참사관, 박종필 퍼시픽 에어에이전시 회장 및 김형일 인천공항공사 마케팅 팀장 등이 참석했다.

뱀부항공은 풀서비스항공사(FSC)와 저비용항공사(LCC)의 장점만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항공사다. 이번 다낭노선을 시작으로 다음달부터 인천-나트랑 노선에도 취항할 예정이다. 뱀부항공은 향후 싱가포르등 아시아 노선은 물론 유럽 및 미주까지 운항노선을 확대한다. 

뱀부항공의 인천-다낭 노선은 매일 운항한다. 198석의 A321NEO 기종이 투입돼 오후 23시 35분 인천을 출발해 다음날 오전 02시 15분 다낭에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다낭에서는 오후 16시10분 출발, 저녁 22시30분에 인천에 도착한다.

당탓탕 뱀부항공 부회장은 “인천-다낭 직항노선 개설로 인하여 양국간 항공여객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인천-다낭 노선 외 다양한 노선을 개설해 여객의 편의 향상과 뱀부항공의 노선 강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7일 열린 뱀부항공 신규 취항식 [사진 = 뱀부항공 ]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