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사막' 모바일, 사전예약 200만 돌파… 글로벌 흥행 예감

윤경진 기자입력 : 2019-10-18 11:17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모바일의 글로벌 서비스 사전예약 신청자가 2주 만에 200만명을 넘어섰다고 18일 밝혔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국내를 비롯해 대만과 일본에서 총 누적 다운로드 수 1000만건을 넘어선 모바일 다중접속 역할수행게임(MMORPG)이다.

검은사막 모바일 글로벌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펄어비스는 지난달 27일부터 사전예약을 시작했다. 펄어비스 관계자는 "별다른 사전 마케팅 없이 2주 만에 200만명을 돌파할 정도로 검은사막 지식재산권(IP)의 글로벌 인기와 기대감이 드러났다"고 말했다.
 

검은사막 이미지[사진=펄어비스]

글로벌 서비스는 북미, 유럽, 아시아 지역 등 150여개국 대상으로 연내 출시될 예정이다. 글로벌 버전은 원빌드(One-build)로 영어를 포함 총 9개 언어로 서비스된다.

글로벌 이용자들이 검은사막 모바일을 미리 즐길 수 있도록 오는 24일 캐나다와 칠레, 스웨덴, 터키, 아일랜드, 호주, 말레이시아 등 7개 지역에서 소프트 론칭을 진행한다. 안드로이드 기기를 대상으로 진행하며 영어로 서비스된다. 이를 통해 서비스 방향과 콘텐츠, 네트워크 등을 검증하고 현지에 맞는 서비스를 준비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