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헌정곡 '복숭아', 설리 향한 가사 애틋

이소라 기자입력 : 2019-10-15 09:27
설리 사망 비보에 아이유가 설리를 위해 만든 자작곡 '복숭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이유의 헌정곡 '복숭아'는 15일 오전 현재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 실시간 차트 30위권에 올라있다.

'복숭아'는 지난 2012년 발매한 아이유 싱글 '스무살의 봄'에 수록된 곡이다. 아이유는 앨범 발매 당시 "'복숭아'는 설리를 생각하며 남자의 시선으로 가사를 썼다"고 밝힌 바 있다.

설리는 방송에 출연해 "팬들 사이에서 내 별명이 복숭아가 됐다"며 "가사를 보내 내 칭찬밖에 없더라"며 노래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설리는 14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 인스타그램]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