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 공부의신 강성태와 숙면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오수연 기자입력 : 2019-10-14 17:40
수면 브랜드 ‘코오(co-oh)’는 14일 수험생들의 불면 문제를 해결하고자 ‘공부의신’ 강성태와 숙면 관련 제품 공동 마케팅 등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양사는 숙면의 질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베개 제품(에그 베개)의 공동 마케팅 등을 통해 불면으로 고통받고 있는 수험생, 학부모의 수면 환경 개선에 함께 힘쓴다는 계획이다.

또한 양사는 앞으로 매 반기 가정 형편 등으로 학업 유지가 어렵거나, 도서 산간 등 학원 접근 등에 제약이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공신닷컴 온라인 수강권, 에그 베개 등을 무상 지원할 예정이다.
 

코오 '에그 베개' 제품 사진 [사진=코오 제공]

강성태 공부의신 대표는 “잠을 자는 동안 학습한 내용이 장기기억으로 전환되므로 최소 6시간의 숙면은 필수적이고 잠을 잘 자야 집중력과 사고력이 발휘되므로 숙면은 누구에게나 중요하다”며 “코오의 제품이 숙면에 도움이 된다는 확신을 가지고 적극 협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부영 코오 운영 총괄은 “평소 숙면의 중요성을 강조해온 ‘공부의신’과의 협업을 통해 소위 ‘베개 유목민’ 사이에서 호응을 얻고 있는 ‘에그 베개’를 더욱 확산시켜 불면 문제 해결에 직접적으로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