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코웨이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에 웅진 계열사 강세

서호원 기자입력 : 2019-10-14 16:48

 

웅진코웨이의 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게임업체 넷마블이 선정되자 웅진그룹 계열사들이 14일 동반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웅진은 전 거래일보다 가격제한폭(29.89%)까지 뛰어오른 1760원에 거래를 마쳤다. 웅진씽크빅(21.95%)과 웅진코웨이(0.98%)도 상승했다.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넷마블은 전 거래일보다 0.75% 내린 9만21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앞서 웅진은 웅진코웨이의 경영권을 포함한 투자지분 25.08%의 매각과 관련해 넷마블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웅진코웨이 지분을 1조8000억여원에 인수하겠다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