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소프트, 신작 '삼국지난무' 프리미엄테스트 앞둬

정두리 기자입력 : 2019-10-11 08:39
4분기 중 실시
한빛소프트와 스퀘어 에닉스가 공동 개발 중인 모바일 게임 신작 '삼국지난무'의 출시 전 첫 테스트가 시작된다.

11일 한빛소프트에 따르면, 4분기 중 한국 유저들을 대상으로 '프리미엄테스트'를 진행한다. 테스트는 안드로이드와 iOS 플랫폼에서 동시에 실시할 예정으로, 참가 모집을 받아 소규모로 이뤄진다.

삼국지난무 관계자는 “유저들에게 첫 선을 보이게 되는 만큼 테스트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프리미엄테스트를 통해 게임 초반부에 대한 유저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정식 출시 전까지 지속적으로 완성도를 높여 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삼국지난무는 한빛소프트의 모회사인 T3엔터테인먼트의 베테랑 개발진이 개발에 참여해 원작의 고퀄리티 일러스트를 기반으로 카툰 랜더링 그래픽 기술을 더해 멋지고 화려한 스킬 연출과 한 편의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시나리오를 감상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더불어 웅장한 자신의 성(城)을 운영하고 동아시아 여러 국가 유저들과 함께 즐기는 대규모 길드전도 준비되어 있어 지금까지 없었던 새로운 콘셉트의 전략 RPG가 탄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한빛소프트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