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석수·박달도서관, ‘10월의 하늘’ 강연회 운영

(안양) 박재천 기자입력 : 2019-10-01 13:28

[사진=안양시 제공]

경기 안양시(시장 최대호) 석수·박달도서관이 오는 26일 ‘10월의 하늘’ 강연회를 열기로 하고 참석자 100명을 모집한다.

‘10월의 하늘’행사는 매년 10월 마지막 주 토요일 전국의 중소도시 공공도서관에서 동시에 열리는 과학강연 재능기부 행사다.

2010년 카이스트 정재승교수의 제안으로 시작된 행사는 올해 10주년을 맞아 전국 100개 도서관에서 강연을 진행한다.

석수도서관은 김성완 게임 개발자의 ‘인공지능과 게임’ , 서영진 창의력 개발 칼럼니스트의 ‘창의력을 키우는 아이디어 발상법 네 가지’ 강연이 마련된다.

박달도서관은 박재용 과학 칼럼니스트의 ‘우리 모두 똥을 먹어요’ , 백두성 서대문자연사박물관 팀장의 ‘공룡 똥은 무슨 냄새가 날까요?’ 강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강연을 통해 과학이 주는 즐거움과 경이로움을 청소년들이 알게 되고, 과학에 대한 꿈을 꿀 수 있는 계기가 된다면 더할 나위 없는 기쁨일 것”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