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개천예술제 10월 축제 준비 한창…관문도로 새단장

(진주) 김정식 기자입력 : 2019-09-12 11:21
행사장 및 경기장, 주요관문도로 18개소에 예산 9억원 투입

진주시청 전경[진주시 제공]


경남 진주시는 오는 10월 축제 및 생활체육대축전에 대비,  관내도로에 대한 대대적인 단장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진주시는 노후화 되거나 주행성이 낮은 도로를 파악하여 10월 축제 행사장 주변 도로 7개소와 생활체육대축전 경기장 주변도로 6개소, 주요 관문도로 5개소에 예산 9억여 원을 투입한다.

이어 시는 우선순위를 정하여 덧씌우기 보수 공사를 추석 연휴 이후 착공하여 10월 축제 전까지 준공을 목표로 도로를 단장 할 계획이다. 대표적인 도로정비 구역은 10월 축제 시에 관광객 인파가 많이 몰리는 진주성 일대 도로와 생활대축전 때 차량 운행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진주종합경기장 주변 도로이다.

진주시 관계자는“10월 축제와 제30회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의 방문객과 시민이 원활하게 통행하고 안전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편리한 도로환경 제공에 힘쓰겠다”며 “구간별 시공일정을 안배하고 출퇴근 시간대를 피해 공사를 시행하는 등 공사 추진에 따른 민원을 최소화 하는데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