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청소년재단, 제2회 청소년노동인권박람회 개최

(성남)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9-09 14:34

[사진=성남시청소년재단 제공]

경기 성남시청소년재단(대표이사 진미석)이 지난 6일 제2회 청소년노동인권박람회 알쓸신동(알아두면 쓸 데 있는 신기한 청소년 노동인권)을 성황리 개최했다.

이번 박람회는 성남금융고, 분당경영고, 성일정보고, 양영디지털고교 청소년 약 1000명이 참가해 청소년노동인권을 주제로 교육·상담 제공, 고졸채용 기업정보를 제공하는 취업지원, 스스로의 좋은 노동을 그릴 수 있게 도와주는 역량강화, 알바의 모든 과정을 알아보는 알바의 정석으로 총 4가지 주제와 내용으로 운영됐다.

특히 아르바이트 전(全)과정 체험을 통해 정보의 부재로 인해 부당한 처우를 예방하고자 알바의 정석 이라는 프로그램이 CU(BGF리테일)와 함께 진행됐다.

또 청소년들을 위해 가상화폐인“알”을 제작, 버는 구역(make zone)과 쓰는 구역(spend zone)을 구성, 청소년들이 노동인권 교육 및 상담에 자연스럽게 참여하고 인식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부스를 운영했다.

아울러 원활한 행사운영을 위하여 사전 근로계약을 통해 청소년 STAFF들을 고용(학교밖청소년 우선 채용) 해 사전 교육, 당일 행사 참여 등을 함께 하며 올바른 일자리 제공을 통해 박람회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재단과 협약을 맺은 알바천국, 청소년근로권익센터, 법무법인(유한)태평양, 재단법인동천 등 총 34개 단체·기업이 참여했다. 

한편 2017년부터 성남시청소년재단에서 시작한 청소년노동인권보호·증진사업의 일환으로, 박람회 주제로는 전국 최초로 개최됐으며, 올해 2회째 진행된 청소년노동인권 박람회는 참여 청소년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내년 더욱 확대·운영할 예정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