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브랜드 구찌·루이비통이 레트로풍 게임을 선보인 이유 [카드뉴스]

김한상 기자입력 : 2019-08-28 11:36
1/12
"패션 브랜드에서 게임을 만들어?"
최근 루이비통과 구찌는 80~90년대 향수가 느껴지는 8비트 게임을 출시했습니다.
패션 업계는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잡기 위한 마케팅 전략으로 보고 있습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