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 인사이드]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더불어민주당, 특별위원회 구성

김기완 기자입력 : 2019-08-25 22:10
이해찬·박병석 등 국회의원 13명 참여, 본부장에 이춘희 세종시장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민주당 제공]

국회 세종의사당 설립에 힘을 쏟기 위해 여권 내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최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142차 최고위원회에서 '국회세종의사당추진특별위원회'를 구성·가동키로 의결했다.

특별위원회는 이해찬 대표(세종)와 박병석 의원(대전 서구갑)이 공동위원장을 맡고,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이 본부장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소속 위원은 박범계, 조승래, 이상민, 이규희, 박완주, 윤일규, 강훈식, 김종민, 어기구, 변재일, 김영호 의원으로, 위원장을 포함해 총 13명의 국회의원이 참여한다.

이들은 특별위원회 활동으로 국회 세종의사당 이전 규모와 입지 등에 대해 최적의 대안을 도출하고 국회법 개정안 처리 등 세종의사당 설립을 위한 후속조치 추진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올해 정부예산에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설계비 10억 원이 반영된 만큼, 국회 기능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구체적인 로드맵과 청사진을 제시하는데 힘을 모은다는 것.

국회 세종의사당은 행정 비효율 해소, 효율적인 국정운영,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으로 여론의 급물살을 타면서 이를 보다 구체화 시키기 위해 급기여 여권내  추진특별위원회 구성된 것이다.

여권 대표를 필두로 특별위원회가 설치, 향후 이전 규모 등 정치권 정부 등과 이견을 좁히는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