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52시간 맞춤 근태관리 서비스 '얍워크', 생산직 근태관리 추가

강일용 기자입력 : 2019-08-19 14:52
하이브리드 비콘 기반 모바일 자동 출퇴근기능 탑재 공식홈페이지 통해 30일간 무료 체험 서비스 신청 가능
얍컴퍼니가 자사의 근태관리 서비스 ‘얍워크(YAPWORK)’에 공장형 비즈니스 모델(생산직 근태관리)을 추가한다고 19일 밝혔다.

얍워크는 직원이 직접 간단한 몇 가지 기능만 설정하고 스마트폰만 휴대하면 자동으로 출퇴근을 처리하는 등 쉽게 근태관리를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얍컴퍼니의 하이브리드 비콘(Hybrid Beacon)과 GPS를 활용해 자동으로 직원 근태 체크를 해준다.

또한 주 52시간 초과근무 방지를 위한 푸시 메시지, 회사 공지안내 메시지, 근로자와 관리자 간 업무체크리스트 활용 등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제공한다.

얍컴퍼니는 현재 대형 건설 현장에 근로자 근태관리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으며 브롱스맥주, 스프레이시스템코리아 등 제조업부터 보험업, 여행업, 대규모 프랜차이즈 브랜드까지 다양한 산업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베트남, 인도네시아, 태국 등 동남아 시장 진출도 추진 중이다.

얍컴퍼니 최인찬 사업부문 대표는 "얍워크는 사내에서 자체적으로 근태관리를 위해 사용하던 모바일 서비스였으나 주 52시간 근무제가 화두가 되고 자연스럽게 서비스를 요청하는 회사들이 증가하면서 사업화를 진행하게 되었다"며 "정부 시책에 발맞춰 솔루션 도입을 고민하는 다양한 회사들이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 편하게 근태관리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얍컴퍼니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