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전주 여인숙 화재로 투숙객 3명 사망
다음
114
9일 오전 4시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의 한 여인숙에서 불이 나 객실에 있던 투숙객 3명이 숨졌다.

불은 전체 건물 76㎡를 모두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 여관은 1972년 지어져 시설이 매우 낡았고, 화재 과정에서 건물 일부가 무너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숨진 이들이 폐지를 주우며 '달방(한 달 치 숙박비를 끊어 투숙하는 방)' 생활을 하는 노인으로 추정하고 있으나 신원 파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