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日 부동산 개발사 미쓰비시 지쇼, 베트남 법인 영업 개시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08-13 16:54

[사진=게티 이미지]


일본의 부동산 개발사 미쓰비시 지쇼(三菱地所)가 9일, 베트남 현지 법인 '미쓰비시 지쇼 베트남'이 7월 8일부터 영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올 1월에 베트남 현지 법인을 설립한 바 있다.

소재지는 호치민 시 1구의 '사이공 센터'이며, 인원은 6명. 자본금은 22억 6970만 동(9만 7000 달러, 약 1000만 엔). 미츠비시 지쇼는 2008년에 싱가포르에 미쓰비시 지쇼 아시아를 설립했다. 베트남에서는 호치민 시의 분양주택 '파크 스프링' 및 '더 크리스타', 하노이의 '시즌즈 에비뉴' 등의 부동산 개발에 참여했다. 또한 호치민 시의 오피스 빌딩 '리버뱅크 프레이즈'를 2017년에 취득했다.

향후 프로젝트에 대해 미쓰비시 지쇼의 홍보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항은 말할 수 없다"면서도, 개발을 추진중인 안건은 있다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