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호 태풍 크로사 현재 위치와 예상 경로는? "14일 밤부터 간접 영향"

정혜인 기자입력 : 2019-08-13 07:22
태풍 크로사, 일본 관통 후 16일 독도 해상으로 이동
올해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예상 경로에 관심이 쏠렸다.

13일 기상청은 “14일부터 우리나라는 10호 태풍 크로사의 간접영향을 받겠다”며 “태풍 크로사의 전면 가장자리에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밤부터 흐려지고, 남부 지방과 강원 남부는 밤부터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 태풍 정보 통보문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기준 태풍 크로사는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780km 부근 해상에서 북서진하고 있다. 현재 태풍 크로사의 중심기압은 975hPa, 최대풍속은 115km/h, 강풍반경은 430km이다. 강도는 ‘중’이고, 크기는 ‘중형’이며 28km/h의 속도로 움직이고 있다.

태풍 크로사는 14일 오전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370km 부근 해상을 지나 15일 오전 가고시마 육상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됐다. 일본을 관통한 태풍 크로사는 광복절(8월 15일) 다음 날인 16일 오전 독도 동북동쪽 약 19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관측됐다.

한편 태풍 크로사는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학’을 의미한다.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캡처]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