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산림 병해충 방제 총력 선제적 방제 실시

(양주)최종복 기자입력 : 2019-07-31 14:21

[사진=양주시제공]

경기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10월까지 산림병해충과 돌발해충 예찰‧방제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시는 효율적인 병해충 방제를 위해 산림병해충 방제 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산림병해충 예찰방제단과 생활권병해충방제단 등 방제인력 4개팀 16명을 편성‧운영 중이다.

또한, 산림과 산림연접지역, 생활권 등 167곳 386ha에 모든 방제역량을 집중, 선제적 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소나무재선충병과 참나무시들음병 등 주요 산림병해충 피해확산 방지를 위해 발생지역과 인근지역 고사목을 중점예찰하고 시료채취, 검경을 통해 확산경로를 원천 차단하는데 힘쓰고 있다.

또한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매미나방과 미국선녀벌레 등 돌발해충으로 인한 시민 불편 해소를 위해 주요 등산로와 산림지역, 생활권 발생지역 등을 중심으로 관련부서와 협업을 통한 긴급 공동방제를 실시했으며 나방과 알집을 제거하는 등 추가적인 확산 방지에 노력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산림병해충과 기후변화 등으로 증가하는 매미나방 등 돌발해충의 신속한 방제를 위해 모든 방제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시민의 불편해소와 쾌적한 산림환경, 산림 생태계의 건강성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