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文대통령, 트럼프에 '韓·日 갈등' 관심 요청"

최신형 기자입력 : 2019-07-20 12:22
고민정 대변인, 지난 6월 한·미 정상회담 당시 언급 공개
청와대는 20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일 갈등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관여 요청 사실'을 언급한 데 대해 "지난달 30일 한·미 정상회담 과정에서 문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일 갈등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문 대통령은 갈등 해결을 위한 외교적 노력의 일환으로 언급을 했던 것"이라며 "당시 일본 언론은 경제 보복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보도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오후 판문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배웅을 마친 후 이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 기념식에서 한·일 갈등과 관련해 "사실은 한국 대통령이 내가 관여할 수 있을지 물어왔다"며 "아마도 (한·일 정상) 둘 다 원하면 나는 (관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일본발(發) 경제 보복 조치 국면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관련 언급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