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위협 대비하자" 민관 정보보호 책임자 한자리에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7-18 16: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18일 KT 목동 IDC 2센터에서 주요정보통신기반시설(이하 주요 기반시설) 신뢰성 제고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고, 민관 정보보호 책임자들과 국내외 사이버위협 동향을 공유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국내 주요 기반시설의 정보보호 업무총괄 책임자와 전문기관 관계자들이 국내외에서 발생하는 사이버 위협 동향 및 향후 민관 협력 강화 필요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유지연 상명대 교수가 '국내·외 주요정보통신기반시설 보호 동향'을 발표했다.

참석자들은 최근 사이버위협이 기업의 관리자 서버 장악, 사이버 공격을 통한 직접적인 경제적 이익 도모, 기업의 정보시스템 자원을 도용한 가상통화 채굴 등 갈수록 지능화·다양화·정교화되고 있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정부도 5G+ 전략을 통해 민간이 주도적으로 나서서 혁신성장과 안전,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필요한 재정 및 기술 지원과, 개방적이고 신속한 사이버 위협정보의 공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