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목동 11층 상가 화재…200명 긴급대피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7-05 19:16
목동 큰 불…"인명피해는 없어"
5일 오후 6시경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11층짜리 상가 건물 1층에서 불이 나 20여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상가 이용객 200여명이 대피하는 등 혼란이 빚어졌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현재까지 확인된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당국은 건물 1층 외부의 에어컨 실외기에서 불이 시작돼 건물 외벽을 타고 위층으로 옮겨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사진=YTN 뉴스 캡쳐]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