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모바일-G마켓, 리퍼 아이폰 출시…특가 판매

최다현 기자입력 : 2019-06-27 08:56
자급제·약정 중 선택 가능…유통단계 축소해 가격 낮춰
CJ헬로의 알뜰폰 브랜드 헬로모바일은 G마켓에 '리퍼비시 아이폰'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헬로모바일의 리퍼폰은 자급제 형태로 단말기만 구입해 사용할 수도 있고, 기존과 같이 약정요금을 선택할 수도 있다. 리퍼폰 단말기는 헬로모바일이 직접 수집해 판매하는 방식으로, 글로벌 유통단계를 축소해 단말가격을 낮췄다.

헬로모바일은 G마켓에 △아이폰7 128G(39만6000원) △아이폰8 64G(59만4000원) △아이폰8 256G(69만3000원) 등 세 종류의 리퍼폰을 선보였다.

기존과 같이 약정을 통해 좀 더 큰 할인혜택을 받을 수도 있다. 24개월 약정가입 시 '아이폰7 128G'은 할부원금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아이폰8 64G와 아이폰8 256G은 각각 19만9000원과 29만9000원으로 이용 가능하다.

G마켓에 소개되는 리퍼폰은 모두 애플의 생산 및 AS전문 공인업체인 폭스콘(Foxconn)에서 재생산한 제품들로 100% 정품이다. 전국 12개소의 'SKY서비스센터'에서 6개월간 무료 AS가 가능하고, 이후엔 애플의 공식 서비스센터를 통해 AS받을 수 있다.

액정과 외관은 새 제품과 동일하며 배터리는 95% 이상의 성능을 가지고 있는 것만 선별해 단말성능을 확인하기 어려운 중고폰과 달리 품질을 보증받을 수 있다.

조강호 CJ헬로 모바일사업본부장은 "자급제 시장은 많은 사람들이 원하고 있지만 활성화되지 못한 '매시브 니치마켓(Massive Niche Market)'"이라며 "온라인몰을 통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리퍼폰을 구매하고, 유심(USIM)요금제와 결합해 사용하면 통신비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CJ헬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