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영건설, 무보증사채 신용등급 'A0'로 상향 조정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6-18 15:40
태영건설 "주택 사업 분양성과 수익성 제고에 따른 것으로 분석"

태영건설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이 상향 조정됐다.

17일 태영건설 관계자는 "한국기업평가가 태영건설의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기존의 'A-(긍정적)'에서 'A0(안정적)'으로 상향 조정했다"라고 말했다.

태영 측은 주택 사업 분양성과에 힘입어 수익성이 제고돼 신용등급이 상향 조정됐고, 향후에도 개발사업을 중심으로 3조원 규모의 예정 사업 추가 확보 및 토목·공공부문의 지속적인 신규 수주로 사업 기반이 안정적으로 유지됐다고 분석했다.

태영 측은 "이번 신용등급 상향으로 태영건설은 GS건설, 포스코건설, 롯데건설 등과 신용등급을 나란히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영업 수익성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