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펜타스톰 한국대표팀, 텐센트 주최 ‘NewB’ AWC 2019 참가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6-18 14:17
베트남 다낭에서 6월 27일 시작…9개 지역에서 총 12개 팀 참석
넷마블은 베트남 다낭에서 열리는 AWC 2019(Arena of Valor World Cup 2019)에 한국대표팀 NewB가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아레나오브베일러는 국내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 MOBA(멀티플레이어 온라인 배틀 아레나) '펜타스톰 for kakao'의 글로벌 버전이다.

텐센트가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2017년 11월 개최된 아레나오브베일러 아시안컵(이하 AIC 2017)을 시작으로 네 번째 열리는 국제 대회다.

한국 대표로는 올해 한국대표 선발전을 우승한 NewB가 참가한다. 한국 외에도 중국, 일본, 태국 대만, 베트남,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북미 등 총 9개 지역에서 12개팀이 대회에서 실력을 겨룬다.

AWC 2019는 오는 6월 27일 그룹스테이지를 시작으로 대회의 포문을 연다. 총 상금 규모는 50만 달러(약 6억 원)으로 우승팀에게는 20만 달러가 주어지며 대회 MVP와 베스트 라인업으로 뽑힌 팀은 각각 1만 달러와 1만 6000달러를 받게 된다.

넷마블은 6월 중 펜타스톰에 신규 모드와 영웅 및 장비 밸런스 업데이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신규 모드 ‘혼돈의 전장’은 10대 10으로 즐길 수 있는 대규모 전장 콘텐츠다.
 

[사진=넷마블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