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리듬댄스 게임 ‘클럽오디션' 태국 시장 공략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6-18 09:16
18일부터 정식 서비스...베타 기간 중 이용자 몰려 서버 증설
모바일 리듬댄스 게임 '클럽오디션'이 태국에 정식 출시됐다.

18일 한빛소프트에 따르면 클럽오디션은 이날부터 현지 퍼블리셔인 'Ini3'를 통해 태국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 게임은 당초 지난 11일부터 정식 서비스 예정이었으나 지난 4일부터 10일까지 진행한 베타(CBT) 기간 중 예상보다 많은 유저가 몰렸고, 보다 쾌적한 플레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론칭을 1주일 연기했다.

앞서 지난달 7일부터 지난 3일까지 진행한 사전예약은 일주일만에 등록자 15만명을 돌파했고 최종 55만명을 넘어선 바 있다. 태국은 지난해 PC 온라인 버전 오디션 대회인 '오디션 글로벌 토너먼트'에서 1~3위를 싹쓸이 할 정도로 오디션에 대한 열기가 높은 지역이다.

클럽오디션 관계자는 "CBT 첫날 대비 마지막 날의 일간활성유저수(DAU)가 구글 35%, 애플 38%, 양대마켓 평균 36% 증가했고 CBT 기간 중 유저 1명 당 하루 3~4회씩 앱을 실행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에 서버용량을 당초 계획 대비 3배로 증설해 정식 론칭시 유저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게임을 즐기실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전했다.

이어 "CBT 기간 중 유저들이 적극적으로 버그 리포팅에 참여해 주셨고, 사소한 것 하나까지 즉각 반영해 수정 완료했다"며 "정식 론칭 이후에도 현지 퍼블리셔와 협업해 지속적으로 유저들의 피드백에 귀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클럽오디션은 T3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한 ‘오디션’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모바일 리듬댄스 게임으로 2017년 3월 한국 론칭에 앞서 해외에 먼저 진출했다.

이 게임은 폭력성 없이 K-Pop을 포함한 다양한 음악을 들으면서 다양한 패션 아이템을 장착하고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댄스배틀'과 쉬운 조작, 활성화된 커뮤니티 등 원작의 매력들을 그대로 녹여냈다. 모바일 환경에서 지원되는 실시간 배틀 플레이와 혼자서도 플레이가 가능한 스토리모드를 통해 PC 온라인 오디션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개발사인 T3엔터테인먼트는 한빛소프트의 모회사다. 1999년 1월21일 설립 이후 ‘끊임없는 도전정신’을 모토로 재미있고 즐거운 게임 콘텐츠 개발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PC, 모바일, 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의 개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2008년 5월 한빛소프트의 최대 주주가 되면서 개발과 퍼블리싱의 시너지 효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클럽오디션 관계자는 "춤과 음악을 통해 태국 유저들에게 언제 어디서든 신나는 재미를 선사하고 한국의 K-Pop을 알리는 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모바일 리듬댄스 게임 '클럽오디션'의 태국 서비스가 시작됐다.[사진=한빛소프트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