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베리굿 조현, 코스프레 의상 선정성 논란…평소 모습은?
다음
110
그룹 베리굿 조현이 게임 캐릭터 코스프레 의상으로 선정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평소 모습에 관심이 쏠린다. 조현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흰색 티셔츠와 운동복 바지, 모자를 쓴 평범한 모습의 사진을 올렸다. 다른 사진들 역시 수수한 복장이 많다.

앞서 조현은 17일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게임돌림픽 2019:골든카드'에 참석했다. '게임돌림픽'은 게임을 즐기는 아이돌 가수들을 초청해 진행하는 e-스포츠 대회다.

조현은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eague of legends)'에 등장하는 구미호 캐릭터 '아리'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조현은 수영복을 연상시키는 노출 및 밀착 의상에 가터벨트를 착용해 논란이 됐다. 특히 베리굿 다른 멤버 서율과 고운은 평소 복장으로 레드카펫에 나서 조현과 확연히 비교됐다.
 

[조현 인스타그램]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