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日 JAL과 말레이시아 항공, 제휴 강화 방침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05-27 16:42

[사진=게티 이미지]


일본항공(JAL)은 경영난 타개를 위해 노력중인 말레이시아 항공과의 제휴관계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JAL 관계자에 의하면, 현재 양 사는 일본과 말레이시아 규제 당국에 대해 독점금지법 적용 예외(ATI) 신청을 한 상태이다. 이에 대한 인가를 취득하는대로 양 사간 제휴관계 강화에 대해 정식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JAL과 말레이시아 항공은 2012년부터 쿠알라룸푸르-나리타(成田) 노선을 코드쉐어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제휴 강화 조치는 JAL의 국제 노선 확대와 연이은 적자를 기록중인 말레이시아 항공의 경영난 타개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전망된다.

말레이시아 항공은 2014년에 일어난 항공기 실종 사건으로 경영난에 빠져들기 시작해, 현재는 국부펀드인 카자나 나쇼날(Khazanah Nasional)의 투자로 경영난 극복에 힘쓰고 있으나, 경영재건 5개년 계획의 마지막 해인 올해에도 흑자 달성은 어렵다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마하티르 총리도 매각, 해체, 추가 대출 등 말레이시아 항공의 앞날에 대해 다양한 가능성을 검토할 방침을 나타낸 바 있다.

24일자 스타에 의하면, 항공전문가들은 양사의 제휴 확대로 "비행 스케줄과 운임 조정, 전문가에 의한 노하우 공유 등을 통해 일본-말레이시아 노선의 수익성이 개선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