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전국 건축 인허가·착공·준공 면적, 전년 대비 일제히 감소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5-27 14:29
국토부, 27일 1분기 전국 건축 인허가 현황 발표

2019년 1분기 전국 건축 인허가 현황 인포그래픽. [자료=국토교통부]

올해 1분기 전국 건축 인허가, 착공, 준공 면적이 모두 작년 같은 기간 대비 일제히 감소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1분기 전국 건축 인허가 현황을 살펴본 결과 인허가된 건축물 면적은 3507만9000㎡로 작년 1분기보다 12.1% 감소했다고 27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수도권(1873만6000㎡)에서 0.5% 늘었지만, 지방(1634만3000㎡)에서 23.2% 감소했다.

용도별로는 공업용만 7.5% 증가했을 뿐 상업용(-23.9%), 문교사회용(-18.8%), 기타(-13.8%), 주거용(-5.7%) 등 용도 건축 인허가 면적은 모두 축소됐다.

아파트로 국한하면, 인허가 면적(1001만3000㎡)이 2.1% 증가한 대신 동수(1321동) 기준으로는 2.4% 줄었다.

1분기 전국 착공 면적은 작년 1분기보다 8.6% 적은 2618만3000㎡로 집계됐다. 감소율은 수도권(1320만9000㎡)이 5.6%, 지방(1297만4000㎡)이 11.5%로 나타났다.

아파트의 경우 전년 동기 대비 면적이 20.7% 감소한 528만3000㎡, 동수는 14.3% 감소한 794동이었다.

수도권(1910만8000㎡) 준공 면적은 1년 동안 10.3% 증가한 반면, 지방(1955만1000㎡)은 9% 감소했다.

또 아파트의 경우 전국에서 작년 1분기 대비 8.2% 감소한 1267만1000㎡가 1분기에 준공됐다.

건축 인허가, 착공, 준공 통계는 건축행정 시스템 및 국토부 홈페이지에서 조회할 수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