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 유임할 듯

김봉철 기자입력 : 2019-05-25 07:10
경선 단독 입후보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유임된다. 25일 정의당에 따르면, 20대 국회 4기 원내대표 선거 후보자 등록 결과 윤 원내대표가 단독 입후보했다.

의석이 6석인 정의당은 그동안 줄곧 원내대표를 추대 형식으로 뽑아왔지만 이번에 처음으로 경선을 도입했다.

그러나 등록한 후보가 윤 원내대표 혼자여서 큰 이변이 없는 한 유임이 가능할 전망이다.

정의당은 오는 30일 회의를 열고 새 원내대표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합의 추대·찬반 투표 등 구체적인 원내대표 결정 방안도 정하기로 했다.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21일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제123차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