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진주시내서 발견된 수달 사체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5-22 15:22

[연합뉴스]

22일 오전 경남 진주시 인사동 한 도롯가에서 천연기념물 제330호이자 멸종위기 야생동물 1급인 수달 한 마리가 죽은 채 발견됐다.

한국수달보호협회 문영록 경남지회장은 "우리나라 수달은 단독 생활을 해 개체 수가 늘어나면 영역에서 밀려나는데 진양호 등에서 서식하던 수달이 시내 쪽으로 빠져나온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