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측정의 날’ 우본, ‘기본단위 재정의’ 기념우표 64만장 발행

송창범 기자입력 : 2019-05-19 16:32
국제단위계 구성 재정의 질량,물질량,전류,온도 4가지 담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세계 측정의 날’(5월20일)을 맞아 단위 역사상 7가지 기본단위(SI)중 새롭게 정의되는 4가지 단위(Kg·킬로그램, mol·몰, A·암페어, K·캘빈)를 담은 기념우표 총 64만장을 20일 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국제단위계(SI)를 구성하고 있는 7가지 기본단위는 질량(kg), 온도(K), 길이(m), 시간(s), 광도(cd), 전류(A), 물질량(mol)이다. 이중 4가지 단위의 정의가 한 번에 바뀌는 일은 단위역사상 최초다. 재정의되는 4가지 기본단위는 불변의 속성이 부여돼 최고 수준의 정확한 측정이 가능해 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우표 구매 고객은 가까운 우체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우체국에서 신청하면 된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기념우표 발행을 통해 올해 5월 20일 세계 측정의 날을 기점으로 전 세계적으로 적용되는 기본단위 재정의에 많은 국민들이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본단위 재정의’ 기념우표.[사진= 우본]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