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극우단체 5ㆍ18집회 무관심 무반응 하자"

(광주)박승호 기자입력 : 2019-05-15 09:05

이용섭 광주시장[사진=광주광역시 제공]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오는 18일 일부 극우성향의 단체들이 광주 금남로 일대와 5·18민주묘지 앞에서 집회를 열기로 하자 무관심 무대응으로 지혜롭게 대처할 것을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이 시장은 14일 광주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정무창 시의원(광산 제2선거구)이 5·18기념일에 광주에서 5·18역사를 왜곡하고 폄훼하는 집회를 여는 것에 대한 광주시의 입장을 묻자 이같이 밝혔다.

이 시장은 “건전한 상식으로는 도저히 이해하기 어려운 일이 일어나고 있다”고 개탄하면서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온 국민과 세계인의 시선이 집중되는 국가 기념식이 열리는 시각에, 자극적인 집회를 통해 광주시민들의 분노를 자아내 폭력적이고 배타적인 광주의 모습을 부각시켜 보수세력을 결집시키고 반 5‧18정서를 자극하려는 의도가 불을 보듯 뻔하다”고 진단했다.

이 시장은 “이들 단체의 집회는 이미 경찰에 신고‧접수돼 법적으로 제재할 방법이 없다”면서 “광주시민들의 지혜로운 대응만이 최선의 대책이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이들의 간교한 목적에 광주가 절대 이용당하거나 흔들려서는 안된다. 이럴 때일수록 5‧18단체를 비롯한 시민사회단체와 시민들이 이성적 판단과 절제된 언행으로 성숙된 광주의 모습을 보여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