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루컴즈, ‘2019 나라장터 엑스포’ 모니터 신제품 전시

신보훈 기자입력 : 2019-04-24 15:48

나라장터 엑스포 대우루컴즈 내부 부스.[사진=대우루컴즈]


대우루컴즈는 24일부터 2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공공조달 종합 전시회 ‘2019 나라장터 엑스포’에 참가해 4K모니터, USB 충전 기능을 탑재한 모니터 등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4K모니터 신제품은 4K 3840x2160 픽셀 해상도를 지원한다. 액정 크기 68.6cm 27형 모니터로, 밝기는 사무 환경에 적합한 250cd/㎡을 지원한다. 시야각은 상하좌우 178˚이며 입력단자는 HDMI, DP, DVI-D, D-Sub를 적용했다. 또한, 스피커를 내장해 HDMI를 통해 입력된 음성 신호를 간단하게 출력해 들을 수 있다.

USB 충전 단자를 모니터에 별도로 부착한 24형 모니터는 다양한 장치를 충전 가능하다.

대우루컴즈는 관계자는 “고객 업무 환경에 필요한 요구사항들을 지속적으로 연구해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차원에서 도입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