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루컴즈, ‘2019 나라장터 엑스포’ 모니터 신제품 전시

신보훈 기자입력 : 2019-04-24 15:48

나라장터 엑스포 대우루컴즈 내부 부스.[사진=대우루컴즈]


대우루컴즈는 24일부터 2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공공조달 종합 전시회 ‘2019 나라장터 엑스포’에 참가해 4K모니터, USB 충전 기능을 탑재한 모니터 등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4K모니터 신제품은 4K 3840x2160 픽셀 해상도를 지원한다. 액정 크기 68.6cm 27형 모니터로, 밝기는 사무 환경에 적합한 250cd/㎡을 지원한다. 시야각은 상하좌우 178˚이며 입력단자는 HDMI, DP, DVI-D, D-Sub를 적용했다. 또한, 스피커를 내장해 HDMI를 통해 입력된 음성 신호를 간단하게 출력해 들을 수 있다.

USB 충전 단자를 모니터에 별도로 부착한 24형 모니터는 다양한 장치를 충전 가능하다.

대우루컴즈는 관계자는 “고객 업무 환경에 필요한 요구사항들을 지속적으로 연구해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차원에서 도입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