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부총리 "채권단, 아시아나항공에 1조6000억원 투입"

조득균 기자입력 : 2019-04-23 13:26
영구채 매입 5000억 원·신용한도 8000억 원 등 자본확충·유동성 지원 창원 진해구, 전남 영암·목포·해남 등 5곳 산업위기대응지역 2년 연장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에서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아시아나항공에 총 1조6000억원을 투입해 자본을 확충하고 유동성 문제를 해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채권단이 아시아나항공에 1조6000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하면서 아시아나항공 매각작업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에서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아시아나항공에 총 1조6000억원을 투입해 자본을 확충하고 유동성 문제를 해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시장에서 예상한 1조원 수준을 상회하는 금액이다.

홍 부총리는 "채권단은 아시아나항공 영업상황이 양호하고 대주주가 인수·합병(M&A) 동의를 포함한 신뢰할 만한 자구안을 제출한 점을 고려했다"고 말했다.

이번 1조6000억원 투입 방안에는 영구채 매입 5000억원, 신용한도 8000억원을 비롯해 일종의 대외지급용 마이너스 통장 개념인 보증신용장(Stand-by L/C) 3000억원가량이 포함됐다. 이렇듯 채권단 유동성 지원은 당장의 현금 지원과 마이너스 통장 성격인 신용한도로 나뉜다.

현금 지원은 5000억원 상당의 영구채 매입으로 구현된다. 영구채는 발행회사 결정에 따라 만기를 연장할 수 있어 회계상 자본으로 인정되는 채권이다.

채권단이 5000억원 상당의 영구채를 매입해 주면 당초 1000%를 넘을 것으로 예상됐던 아시아나항공의 부채비율이 700%대로 내려간다. 신용한도는 일반적인 용도이고, Stand-by L/C는 항공기 리스료 등 대외지급 용도로 쓰인다.

홍 부총리는 "아시아나항공도 수익성 낮은 노선의 폐쇄 등 경영개선 노력과 함께 올해 내 계약 체결을 목표로 M&A도 병행 추진할 계획"이라며 "감사의견 논란에 따른 신뢰 훼손이 사태의 시작이었고, 신뢰할 만한 자구안 마련이 문제해결의 기초를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 자구안의 착실한 이행을 통해 시장의 신뢰를 회복해 조기에 경영정상화를 이룰 수 있도록 이해관계자와 관련 기관 등의 적극적 협조와 노력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전국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5곳의 지정기간도 연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경남 거제 △통영·고성 △창원 진해구 △전남 영암·목포·해남 △울산 동구 등 5곳은 2021년 5월까지 특별지역에 주어지는 각종 지원과 혜택을 유지하게 된다.

나머지 한 곳인 군산은 2020년까지 지정돼 있다. 특히 추가경정예산안이 편성되면 이를 적극 활용해 긴급경영안정자금과 희망근로사업 등 금융과 고용 지원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정부는 지난해 11월 발표한 '조선산업 활력제고 방안' 보완 대책도 내놨다. 홍 부총리는 "중소 조선사의 보증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선수금환급보증(RG) 2000억원을 본격적으로 시행하겠다"며 "제작금융 보증은 수주 계약이 있다면 조선업종이 아니더라도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해 2·3차 협력업체까지도 실질적인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이어 "민·관·학 합동 '조선산업 상생발전 협의회'를 발족해 글로벌 조선산업의 친환경·스마트화를 주도하기 위한 중장기 시계의 '미래 선박 발전 로드맵'도 올해 안에 마련하겠다"며 "단기적으로도 고용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친환경 설계 인력 등 전문인력 양성 지원을 2263명으로 3배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현대상선 경영 정상화와 관련해서도 "산업은행, 해양진흥공사 등 채권단이 관련 법령과 국제기준에 따라 가능한 범위 내에서 최대한 지원하겠지만 ‘제삼자는 도와줄 수는 있어도 자립하게 할 수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리고 싶다"며 "스스로 뼈를 깎는 자구노력을 통해 현대상선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제 원양선사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