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도시 시즌2 '훈풍'…입주기업 꾸준한 증가세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4-23 11:28
국토부, 전국 10개 혁신도시 클러스터 분양 및 입주현황 발표

국토교통부는 23일 전국 10개 혁신도시의 클러스터 분양 및 입주 현황(3월 기준)을 조사·발표했다.

혁신도시 내 입주기업은 총 828개사로 올해 1분기에만 135개사가 새로 입주했다.

국토부 측은 지난해 2월 '혁신도시 시즌2' 및 같은 해 8월 '혁신도시 기업입주 활성화 방안' 발표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혁신도시별 1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경남에 가장 많은 48곳이 입주했고, 광주·전남에 각각 32곳, 부산에 22곳, 대구에 20곳이 들어섰다.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서는 9개사가 이전했다. 이는 지식산업센터 등의 준공에 따른 입주 증가로 보여진다.

클러스터 용지분양은 197만㎡로 계획(312만4000㎡) 대비 63%, 입주는 68만9000㎡로 분양(197만㎡) 대비 35%에 달하며, 혁신도시 별로는 광주·전남이 3000㎡, 대구가 2000㎡ 증가했다.

박진열 국토부 혁신도시산업과장은 "혁신도시를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신지역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서는 혁신기업과 창업활동을 지원할 체계적 시스템 구축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혁신도시가 지역성장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유치 등 혁신도시 육성 전반을 컨트롤하는 구심점 조직으로 발전재단을 설립하고,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기업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 활동 강화에도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