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로 떠나자”…알바천국, ‘천국의 알바’ 19기 모집

신보훈 기자입력 : 2019-04-22 09:09

[사진=알바천국]


알바천국은 해외 이색 알바 체험 기회부터 자유여행 경비까지 제공하는 천국의 알바 19기를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올해로 19회를 맞이한 ‘천국의 알바’는 2010년 알바천국이 국내 최초로 시작한 해외 아르바이트 인턴십 프로그램이다. ‘호주 펭귄 먹이주기’를 시작으로 ‘피지섬 상어 먹이주기’, ‘핀란드 산타 알바’, ‘프랑스 고성 복원’ 등 해외 이색 알바 체험과 자유여행, 어학연수까지 경험을 쌓을 수 있다.

19기에 최종 선발된 4인은 붉은 바다거북이의 세계 최대 서식지로 손꼽히는 그리스 자킨토스섬에서 거북이 수호대가 돼 ▲거북이 알과 둥지 지키기 ▲바다거북의 산란과 부화를 돕기 ▲자킨토스 관광객에 붉은바다거북 보호 캠페인 홍보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활동 기간은 7월 23일부터 8월 4일까지다.

해외여행 결격사유가 없는 대한민국 국적 20대(2000년생~1991년생)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참가자들은 항공·숙박비와 아르바이트비 100만원, 1주일간의 그리스 자유여행 경비를 알바천국에서 제공받는다.

알바천국 관계자는 “지원자의 스펙이나 배경보다는 개성과 열정, 그리고 인성을 더욱 중점적으로 평가할 예정”이라며 “서류 지원 시 자기소개서에 지원 동기 및 자신의 장단점, 아르바이트 경력 또는 환경과 동물에 대한 관심도를 잘 어필한다면, 더욱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