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테러]시진핑, 스리랑카 테러 위로전문..."스리랑카 국민 편에 설 것"

최예지 기자입력 : 2019-04-22 08:40
리커창 총리도 스리랑카 총리에 조전 보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스리랑카 연쇄 폭발 테러 사건 희생자를 애도하는 내용의 위로전문을 이트리팔라 시리세나 스리랑카 대통령에게 보냈다. 

22일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산하 인터넷매체인 인민망(人民網)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시리세나 대통령에게 보낸 위로전문에서 "수많은 사상자를 낸 스리랑카 연쇄 테러 사건 소식을 듣고 놀랐다"며 "중국 정부와 인민을 대표해, 희생자에 애도를 표하며 유가족을 위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 [사진=EPA·연합뉴스]

스리랑카에서는 부활절인 21일(현지시간) 연쇄 폭발 테러가 발생해 최소 228명이 숨지고 450명이 다치는 참사가 발생했다.

시 주석은 "중국은 그 어떤 형식의 테러도 단호히 반대하며 무고한 민간인을 상대로 하는 폭탄 테러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중국 정부와 인민은 스리랑카 국민의 편에 서서 국가안보와 안정을 지키기 위한 스리랑카 정부의 노력을 적극 지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리커창 중국 총리도 라닐 위크레메싱게 스리랑카 총리에게 애도의 마음을 담아 조전을 보냈다.

외신들에 따르면 21일 오전 콜롬보에 있는 성 안토니오 성당을 시작으로 외국인 이용객이 많은 주요 호텔 3곳에서 거의 동시에 폭발이 일어났고, 비슷한 시각 콜롬보 북쪽 네곰보의 가톨릭교회 한 곳과 동부 해안 바티칼로아의 기독교 교회에서도 폭발이 발생하는 등 모두 8곳에서 폭발이 발생했다. 이번 연쇄 폭발로 최소 228명이 숨지고 450명이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