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장애인 자립할 수 있도록 지속적 관심·사랑 베푸는게 중요하다"

(안양)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4-20 10:00

[사진=안양시 제공]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이 '장애인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베푸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최 시장은 지난 19일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사를 통해 '안양시도 이러한 노력들을 소홀히 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최 시장은 해피버스 운영, 장애인 특별교통수단 확충, 장애인 일자리 사업, 장애인복합문화관 건립 등 시가 추진하는 장애인 사업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특히 이날 행사는 종전 기념식 위주에서 벗어나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 소통하며 희망을 안겨줄 수 있는 축제형식으로 열려 시선을 끌었다.

장애인과 그 가족 등 9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식전공연에는 시각장애인 탭댄스와 장애인댄스스포츠, 수어공연, 벨리댄스, 칸타빌레합창 등의 공연이 박수갈채 속에 펼쳐졌다.

또 2부 기념식에서는 장애를 딛고 재활과 자립에 모범을 보인 11명과 장애인복지 유공자 14명에 대한 시장 표창과 함께 장애인단체총연합회에서 3명의 학생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아침마당 ‘도전 꿈의무대’에서 5연승을 한 장애인 가수이자 안양시민인 김연택씨의 콘서트는 장애인들의 공감을 얻기에는 충분했다는 평가다.

아울러 시청 중앙현관 앞에서 열린 ‘해피버스’오픈식에서는 최 시장 등 관계관들이 장애인 탑승기기를 직접 시운전해보기도 했다.
 

[사진=안양시 제공]

해피버스는 몸이 불편해 외부활동이 힘든 장애인들의 문화체험과 여행의 도우미 역할을 하게 될 장애인 맞춤형 지원차량이로, 시의 지원 속에 관악·수리장애인복지관 버스 2대로 운영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장애인들이 만든 예술작품 전시와 생산품 판매, 일자리 상담·안내, 보장구 수리, 보조기기 전시․체험, 캐리커쳐, 포토존, 메이크업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돼 장애인들과 그 가족들에게 모처럼 행복한 시간이 됐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