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공공기관 발주공사 산업재해율 평가 0.09%로 1위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4-17 10:48
2년 연속 최저 산업재해율 달성 쾌거
한국가스공사가 2년 연속 최저 산업재해율 달성이라는 쾌거를 거뒀다.

가스공사는 17일 고용노동부 주관 '2018년도 공공기관 발주공사 산업재해율 평가'에서 2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산업재해율은 대규모 발주공사를 시행하는 국내 22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근로자수 100명당 발생하는 재해자 수를 평가한다.

가스공사는 지난 2017년 최저 재해율 달성에 이어, 이번에도 0.09%(공공기관 평균 0.53%)를 기록해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가스공사는 그간 매분기마다 내·외부 전문가와 함께 안전관리위원회를 여는 등 다각적인 재난안전 역량 강화에 주력해온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지난해 행정안전부 '재난관리 평가'와 국토교통부 '건설 참여자 안전관리 수준 평가'에서 우수 등급을 받아 현장 재난안전관리 최고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김영두 가스공사 사장 직무대리는 "앞으로도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삼아 최저 재해율 달성에 지속 매진함은 물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 임무를 완수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 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 한국가스공사]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