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생물자원부문 분할…7월 독립법인 출범

석유선 기자입력 : 2019-04-15 19:57
"국내 사료사업 전문성 강화, 현 양대 주력부문에 역량 집중"
CJ제일제당이 생물자원사업 부문을 분할시켜 국내 사업을 담당하는 독립법인을 세운다. 

사료사업의 전문성을 강화하는 한편 현재 CJ제일제당의 양대 주력사업인 식품과 바이오 분야에 역량과 자원을 보다 집중하겠다는 취지다. 

CJ제일제당은 15일 열린 이사회에서 생물자원 사업 부문 국내 사업 분할에 관한 안건을 의결하고 이를 공시했다. 독립법인은 오는 5월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7월 1일 공식출범할 예정이다.

신설 법인명은 '씨제이생물자원 주식회사'이며 영문 사명으로는 'CJ Feed&Care'를 사용하게 된다.

대표이사는 신현재 CJ제일제당 대표이사와 신영수 CJ제일제당 생물자원본부장이각자 대표 형태로 맡게 되며, 물적 분할 형태인 만큼 임직원은 전원 승계될 예정이다.

CJ제일제당은 생물자원 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독립법인 체제로 분할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분할은 사업의 근본적인 경쟁력을 끌어올리겠다는 취지"라며 "CJ의 생물자원 사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CJ제일제당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