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MF, '로노 라끌렛 그릴' 27일 현대홈쇼핑 론칭

오수연 기자입력 : 2019-03-25 17:59
WMF는 25일 지난 1월 공식 런칭한 '로노 라끌렛 그릴'을 오는 27일 현대홈쇼핑에서 단독으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라끌렛이란 라끌렛 치즈를 녹여 야채나 고기에 얹어 먹는 스위스 전통 요리로, 독특하면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유럽에서 사랑받아온 요리다. 개인의 선호에 맞게 치즈에 곁들이는 음식을 바꿔 가며 각양각색의 풍미를 즐길 수 있어 기억에 남을 만한 식사 시간을 만든다. 특히 여럿이 둘러앉아 식사를 즐기는 집들이, 연말연시 모임, 명절, 각종 파티 모임 등에서 활용도가 높다.
 

WMF 로노 라끌렛 그릴[사진=WMF 제공]

독일 판매 1위 라끌렛 그릴 제품인 WMF 로노 라끌렛 그릴은 정통 라끌렛은 물론 한식, 퓨전 요리, 디저트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 가능한 일명 ‘가제트 그릴’로,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그릴팬, 라끌렛팬, 그리고 치즈 긁개로 구성으로 구성됐다.

양면으로 사용 가능한 그릴팬은 스테이크와 야채 구이, 치즈 닭갈비 등 구이 요리에 활용할 수 있으며, 그릴팬을 뒤집으면 전팬으로도 활용 가능해 해물파전, 크레페, 오코노미야키 등 한식과 갖가지 퓨전 음식을 요리할 수 있다. 본체에서 그릴팬이 손쉽게 분리돼 세척도 간편하다.

치즈를 녹이거나 감바스(새우) 요리, 콘치즈 구이 등 개별 취향에 맞는 음식을 조리할 수 있는 라끌렛팬은 치즈 긁개를 포함해 8개로 구성돼 최대 8인까지 사용 가능하다. 또한 로노 라끌렛 그릴은 라끌렛팬을 넣어서 요리할 수 있는 상단과 라끌렛팬을 식히거나 보관할 수 있는 하단 총 2단 구조로 되어 있어 사용자의 편의성을 더했다.

이외에도 로노 라끌렛 그릴은 WMF의 고유기술로 개발된 WMF 크로마간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를 적용해 내구성이 뛰어나며 그릴 팬과 라끌렛 팬, 치즈 긁개 모두 논스틱 코팅으로 기름을 추가하지 않아도 음식이 쉽게 눌어붙거나 타지 않는다. LED 조명등 효과가 있는 6단계 온도 조절 다이얼을 탑재했으며 모던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공간 효율은 물론 고급스러운 식탁 분위기를 완성해 준다. 그릴 양쪽에 손잡이가 있어 조리가 끝난 후 안전하게 그릴을 들어 옮길 수 있으며, 식기 세척기 사용이 가능하다.

WMF 관계자는 "로노 라끌렛 그릴이 공식 출시되고 큰 인기와 주목을 받고 있는데 인기 여세를 몰아 현대홈쇼핑 판매를 결정하게 됐다"며 홈쇼핑 출시 계기를 밝혔다.

WMF 로노 라끌렛 그릴은 오는 27일 수요일 오전 9시25분부터 60분간 현대홈쇼핑 설수현의 더 설렘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현대홈쇼핑에서만 자동주문 할인, 일시불 할인까지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