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배당금 수익' 전년比 4000억 증가

박호민 기자입력 : 2019-03-25 11:27

[국민연금공단]

[데일리동방] 국민연금의 지난해 배당금 수익이 전년대비 4000억원 이상 증가했다. 25일 에프앤가이드와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국민연금이 지난해 말 기준 지분 5% 이상을 보유한 293개 상장사로부터 지급받은 지난해 배당금은 총 2조4167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스튜어드십 코드(수탁자책임 원칙) 등 도입에 따라 기업들이 배당성향을 높였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국민연금이 투자한 회사들의 실적은 부진했다. 국민연금이 지분 5% 이상을 보유한 기업들의 순이익 합계는 2017년 135조5431억원에서 지난해 132조4550억원으로 2.28% 줄었다.

반면 이들 기업의 배당금 합계는 22조4673억원에서 26조3530억원으로 17.30% 증가했다. 평균 배당성향은 16.58%에서 19.90%로 3.32%포인트 올랐다. 배당성향은 당기순이익 가운데 주주에게 지급된 배당금의 비율을 의미한다,

실제로 삼성전자는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44조3449억원으로 전년대비 5.12% 증가했지만 배당금(보통주 기준)은 8조4532억원으로 전년보다 65.10% 늘었다. 현대차는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1조6450억원으로 전년대비 63.82% 줄었지만 배당금은 8179억원으로 1.24% 감소하는 데 그쳤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